청춘학교 어르신들의 한글사랑 시화전 개최 2023.5.3 대전광역시교육청 블로그

전성하
조회수 308


청춘학교 어르신들의 한글사랑 시화전 개최

프로필
대전광역시교육청공식블로그

2023. 5. 3. 9:48

 이웃추가
본문 기타 기능




청춘학교는 정규교육 과정을 받지 못한 어르신들에게

한글, 영어, 초·중·고 검정고시 과정의 교육을 제공하고

교양, 문화 등을 함께 배워 나가며 우리 사회의 기초 지식을 습득하여

일상생활에 불편함이 없도록 하고자 합니다.


청춘학교는 정규교육 과정을 받지 못한 어르신들에게

한글, 영어, 초·중·고 검정고시 과정의 교육을 제공하고

교양, 문화 등을 함께 배워 나가며 우리 사회의 기초 지식을 습득하여

일상생활에 불편함이 없도록 하고자 합니다.


힘께 나누고 배우며 즐겁고 건강한 삶을 목표로

어르신들께 교육의 기회를 무상으로 제공하는 배움터입니다.

여기서 한글을 배운 어르신들이 시화전을 한다고 하여 다녀왔습니다.


힘께 나누고 배우며 즐겁고 건강한 삶을 목표로

어르신들께 교육의 기회를 무상으로 제공하는 배움터입니다.

여기서 한글을 배운 어르신들이 시화전을 한다고 하여 다녀왔습니다.



이번에 청춘학교에서 시화전을 하는 테미오래입니다.

테미오래는 1932년 충남도청이 공주에서 대전으로 옮긴 후

같은 시기에 지어진 충남도지사 관사촌입니다.

2012년까지 충남도지사와 고위급 공무원들의 관사로 사용되었으며

현재 철도 관사촌을 제외하고 전국에서 유일하게 남아있는 행정 관사촌입니다.


이번에 청춘학교에서 시화전을 하는 테미오래입니다.


충청남도청 구 관사 1,2,5,6호와 부속창고는

일제강점기부터 직후인 1946년까지

충청남도 국장급 고위 공직자의 관사로 사용하던 건물들입니다.

현재 1호 관사는 역사의 집, 2호 관사는 재미있는 집,

5호 관사는 빛과 만남의 집, 6호 관사는 상상의 집이라는 이름으로

시민들에게 대전의 역사와 문화를 전달하고 있답니다.


여기가 시화전이 열리는 6호 관사입니다.

플래카드에서 보시는 봐와 같이

'웃어요, 청춘이잖아요'란 슬로건으로 시화전을 열었답니다.

이번 어르신들이 청춘학교에서 배운 한글을 뽐내는, 의미 있는 전시회랍니다.

한글을 모르는 사람이 없는 젊은 세대들에게는 이해가 안 될 수 있지만

이분들에게는 너무나 자랑스러운 일이 아닐 수 없답니다.


2023년 4월 25일부터 5월 4일까지 하는 시화전은

테미오래 6호 관사에서 하고 있으니 꼭 한번 보러 오시기 바랍니다.

전시회를 하는 입구에는 방명록처럼 한마디 남길 수 있는 종이가 준비되어 있답니다.

들어가시면서 격려의 글도 남겨 주시기 바랍니다.

청춘학교 교장선생님은 1996년 야학에서 자원봉사 교사를 시작했으며

15년 동안 야학을 하면서 우리 사회에 많은 분들이 정규교육과정에서 소외돼

교육의 기회를 가질 수 없다는 걸 느끼고 2013년 청춘학교를 개교하게 되었답니다.

청춘학교의 시화전은 매년하고는 있었지만

대부분 관 주도의 시화전에 참가하는 것이었답니다.

이번처럼 청춘학교만의 단독 사화전은 2022년에 처음 시도를 했으며

이번이 공식적인 시화전으로는 두 번째랍니다.

시화전과 더불어 시 낭송회도 한답니다.

시화전에 참여한 어르신들의 반응이 좋아서

올해에 이어 앞으로도 계속할 예정이랍니다.

청춘학교 교장선생님은 "제가 중점을 두고 있는 교육의 방향은

어르신들이 원하는 학습을 최대한 충족시켜드리는 것에 더해서

인문이나 교양 예술 분야의 교육을 넓혀가고 싶습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어르신이 건강하고

행복한 일상을 살아가는 데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라며

앞으로도 계속 어르신들을 위한 교육을 하겠다고 힘주어 말씀하셨습니다.

이번 시화전 관람객은 일반 시민들도 있지만

어르신들의 손주, 며느리, 자식 등 가족분들이 오셔서

격려해 주는 아름다운 광경을 보았답니다.

단지 아쉬운 점은 액자에 넣어서 시화전을 했더라면

어르신들에게 멋진 선물이 되었을 텐데 조금 아쉽네요.

시화전에 참여한 어르신들의 글을 머그잔에 인쇄하여

함께 전시를 하니 더욱 멋진 시화전이었습니다.

이번 시화전이 어르신들에게 더 특별한 날로 남을만한 선물입니다.

앞으로 어르신들이 지속적으로 배움을 이어갈 수 있도록

많은 분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후원이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청춘학교가 더욱 확장되어 멋진 교실을 가진 학교가 되기를 기원합니다.


0

Tel. 042-254-2007 | ss8208@hanmail.net

(34925) 대전광역시 중구 대흥로 157번길 48 4층(대흥동) 청춘학교